버섯소식
현재위치 : HOME > 버섯광장 > 버섯소식

톱밥재배 표고버섯의 적 '버섯파리' 친환경 방제

관리자 | 2013.05.14 07:58 | 조회 2026
농진청, 톱밥재배 표고버섯의 적 ‘버섯파리’ 친환경 방제
 
(수원=뉴스와이어) 2013년 05월 13일 --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톱밥배지로 재배하는 표고버섯과 배지를 갉아먹어 버섯 생산에 지장을 주는 버섯파리를 방제하기 위한 친환경 방제법을 제시했다.

봄(4월 중순)부터 가을(10월 하순)까지 수확하는 톱밥재배 표고버섯은 버섯파리에 의한 피해가 심각하지만, 그동안 화학적, 친환경 방제법이 없어 해마다 생산량이 줄어들고 있다.

톱밥배지는 유기물과 표고버섯 균사체로 이뤄져 원목 표고버섯을 재배할 때보다 버섯파리의 발생과 피해가 2배 이상 많다.

표고버섯 톱밥재배에서 발생해 피해를 주는 버섯파리는 작은뿌리파리 등 7종이며, 표고버섯이 재배되는 전 기간에 걸쳐 5∼35 %, 많게는 40 % 이상의 생산량을 떨어뜨린다.

버섯파리는 3월∼11월에 걸쳐 발생하는데 유충이 버섯의 자실체나 배지를 상하게 하거나, 유충과 성충이 병을 옮겨 피해를 준다.

또한 직접적인 피해뿐 아니라 버섯이 유통되는 과정 중에 갓 속의 주름에 애벌레가 발견돼 소비자에게 혐오감과 불쾌감을 줘 제품을 반품하는 피해도 주고 있다.

버섯파리는 황색 끈끈이트랩에 유인된 성충을 관찰하면서 1∼50마리가 발생될 때 토착천적인 아큐레이퍼응애(총채가시응애)를 7∼21일 간격으로 3회 이상 처리하면 85 % 이상 방제되며 버섯의 피해는 1 % 이내로 크게 줄일 수 있다.

버섯농가에서는 알이나 유충을 관찰하기 힘들기 때문에 끈끈이트랩을 이용해 발생을 미리 살핀 후, 버섯파리 발생이 확인되면 330㎡ 당 아큐레이퍼응애 제품 1병을 배지 위에 골고루 흩어 뿌리면 된다. 그리고 1m 간격으로 황색 끈끈이트랩을 설치하면 성충도 동시에 방제 가능하다.

버섯파리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는 겨울동안 종균배양 후 4월 중순∼하순에 재배사로 이동하기 전에 330㎡ 당 아큐레이퍼응애 제품 1병씩을 7∼14일 간격으로 2회 이상 뿌려 주면 된다.

톱밥재배 표고버섯은 1년에 약 15회 이상 수확이 가능하며 이 기간 중에 아큐레이퍼응애는 7∼8회 투입하면 연중 버섯파리로부터 안전하고 건강한 표고버섯을 생산할 수 있다.

아큐레이퍼응애를 이용한 버섯파리 방제기술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톱밥재배 표고버섯 재배를 위해 개발한 것으로 친환경적이고 천적 구입도 쉬워 앞으로 많은 표고버섯 농가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농촌진흥청 원예특작환경과 김형환 박사는 “고소득 작물인 톱밥재배 표고버섯은 연중 재배되고 있어 버섯파리의 피해가 해마다 늘고 있다.”라며, “국내에서 개발한 아큐레이퍼응애를 이용하면 톱밥재배 표고버섯에 발생하는 7종의 버섯파리를 한꺼번에 방제할 수 있어 건강 기능성 표고버섯을 안전하고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5개(1/1페이지)
경주버섯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 농수산식품 장거리 수출 활성화 관리자 1698 2013.05.23 23:33
4 힐링푸드 '버섯'의 매력에 빠져보세요 관리자 1667 2013.05.23 12:28
>> 톱밥재배 표고버섯의 적 '버섯파리' 친환경 방제 관리자 2027 2013.05.14 07:58
2 농진청, 노루궁뎅이버섯 인지능력 개선효과 밝혀 관리자 1777 2013.05.10 07:43
1 협업농장방문[신선농장/새송이 선별작업]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867 2013.05.05 17:15